> 경기도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내년부터 농약허용기준 강화... 경기도, 농가에 사전 대비 당부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7/11/16 [11:52]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올해 잔류 농약 적합 판정을 받은 농산물에 2019년 1월 1일부터 전면시행 예정인 농약 허용물질 목록 관리제도(Positive List System, 이하 PLS) 기준을 적용해 봤더니 30% 이상이 부적한 판정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농가에 대비를 당부했다.

연구원 조사에 따르면 PLS 적용시 부적합이 가장 많아지는 농약성분은 살충제인 프로사이미돈(85개), 다이아지논(20개), 살균제인 디니코나졸(22개) 등이었다. 

작물 품목별로는 참나물(46개), 시금치(16개), 무(잎, 열무포함 15개), 쑥갓(13개), 들깻잎(11개) 및 돌나물(9개)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이들 작물은 일부 농약성분 기준이 없어 유사 작물 기준을 적용하고 있다는 특징이 있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농민 피해를 우려해 현재는 열대과일류와 아몬드, 해바라기씨 같은 견과종실류를 대상으로 지난해 12월부터 PLS제도를 시행중이지만 2019년 1월 1일부터는 모든 농산물로 적용 대상이 확대된다”면서 “현재와 똑같은 양의 농약을 사용하면 애써 지은 농산물을 전량 폐기하는 사태가 올 수도 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1/16 [11:52]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이 그려놓은 하늘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 중장기발전계획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진행 / 세종신문
민주당 조강특위, 여주·양평 지역위원장에 백종덕 씨 선정… 최종결정은 11일 최고위에서 / 세종신문
여주곤충박물관, ‘2018 살아있는 세계 곤충&파충류 체험박람회’ 개막 / 세종신문
“교육문제 때문에 여주를 떠나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 / 세종신문
고려제약 박해룡 회장, 여주에 미술관 짓는다 / 세종신문
여주시 강천면, 3년간 1천5백명 가까이 전입 / 세종신문
(46) 포르투갈의 핵심 ‘벨렘’ / 세종신문
저 집 짓고 대박 났다! / 세종신문
이항진 인수위, 10일 해단식 갖고 공식활동 마무리 / 세종신문
여주시 인사 (7월 9일자)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