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대, ‘소양천 살리기 정화운동’ 환경부장관 표창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7/11/17 [12:26]
▲ '2017 한강유역포럼 및 한강 상·하류 화합의 날 기념식'에서 '소양천 살리기 정화운동'으로 환경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 여주대
 
여주대학교(총장 윤준호)가 지난 11월 16일 양평 현대블룸비스타에서 열린 ‘2017 한강유역포럼 및 한강 상·하류 화합의 날 기념식’에서 ‘소양천 살리기 정화운동’으로 환경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환경부는 지역주민들의 환경보호 의식 개선과 팔당 상수원 수질 보호에 크게 이바지한 공로가 인정되어 수상을 하게 됐다. 특히 이번 표창은 단체로는 유일하게 선정되어 의미를 더했다. 
 
기념식에는 안병옥 환경부차관, 경기도부지사, 팔당수계 7개 시·군 단체장 및 윤준호 여주대 총장, 김영기 여주대 총동문회장, 시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여주대 사회봉사단은 총동문회, 학생회 및 대의원회, 여주청년상공회의소와 함께 지난 2014년부터 ‘소양천 살리기 운동’라는 이름으로 매월 1회 이상 여주 하동교부터 교동 제비골까지 약 4Km 구간을 정화해왔다. 2016년에는 클린누리사업으로 선정되어 발대식을 가지기도 했다. 
 
윤준호 여주대 총장은 “여주대의 교훈이 사랑, 봉사, 실천이다. 소양천 정화 운동은 지역과 함께 발전하고자 하는 교훈의 실현” 이라며 “앞으로도 소양천이 주민들에게 사랑받는 휴식 장소로 탈바꿈될 때까지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 여주대 학생들이 소양천 정화작업을 하고 있다     © 여주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1/17 [12:26]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을이 익어가는 들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18일 여주지역 택시 운행 중단… 카카오 카풀 사업에 택시업계 반발 / 세종신문
원경희 전 시장, GK1 재단 설립… “세종과 한글 세계에 알리겠다” / 세종신문
백종덕 변호사 여주에 사무실 개소 / 세종신문
남한강로타리클럽, 사무실 이전 현판식 진행 / 세종신문
‘농민기본소득제’, 여주지역 첫 공론화 장 열려 / 세종신문
여주시, 쌀생산농업인 소득지원금 지원 / 세종신문
가정리 대책위-제7군단, ‘전차훈련 주둔지’ 협상 시작 / 세종신문
이항진 시장, "역세권 개발·영농형 태양광 도입 등 적극 추진하겠다" / 세종신문
북카페 세렌디피티78에서 재즈의 향연을… 여주대 실용음악과 교수들 공연 / 세종신문
여주한글시장 야시장의 변화… 가족 나들이 장소로 손색 없어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