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셋째부터 1천만원'… 여주시, 출산장려금 대폭 인상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7/12/22 [14:27]
여주시는 내년부터 출산장려금을 확대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여주시는 출산장려 및 다자녀 가정 양육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2018년 1월부터 첫째 아이에게 100만원, 둘째 아이에게는 500만원을, 셋째 이상은 태어날 때마다 1천만원의 출산장려금을 주기로 했다.

종전에는 첫째에게 50만원, 둘째는 100만원, 셋째 200만원, 넷째 500만원, 다섯째 이상은 태어날 때마다 700만원을 줬다.

둘째 아이 이상부터는 5년간 분할해 지급한다.

출산장려금을 지원받으려면 첫째 아이의 경우 여주시에 180일 이상 거주한 보호자이면 된다. 둘째 아이부터는 보호자의 거주 기간이 1년 이상이면 신청할 수 있다.

여주시 관계자는 “여주시의 출산율을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으며, 출산 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고 출산가구에 실질적인 혜택을 높여 아이를 낳고 기르기 좋은 여주시를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오는 2018년 1월 1일 출생아부터 개정 조례를 적용해 지급될 예정이며, 접수와 문의는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 및 여주시청 가족여성팀(☎887-2594)을 통해 가능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2/22 [14:27]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이 그려놓은 하늘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 중장기발전계획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진행 / 세종신문
여주곤충박물관, ‘2018 살아있는 세계 곤충&파충류 체험박람회’ 개막 / 세종신문
“교육문제 때문에 여주를 떠나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 / 세종신문
민주당 조강특위, 여주·양평 지역위원장에 백종덕 씨 선정… 최종결정은 11일 최고위에서 / 세종신문
(46) 포르투갈의 핵심 ‘벨렘’ / 세종신문
도, 내년부터 중·고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키로 / 세종신문
저 집 짓고 대박 났다! / 세종신문
여주시 강천면, 3년간 1천5백명 가까이 전입 / 세종신문
민주당 최고위, 여주·양평 지역위원장에 백종덕 변호사 확정 / 세종신문
고려제약 박해룡 회장, 여주에 미술관 짓는다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