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대왕관광순환버스 인기… 3만4천명 이용
여주관광 저변 넓히고 이용객 편의 높아져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1/02 [11:25]

지난해 여주시 시티투어 ‘세종대왕 관광순환버스’의 이용객이 3만4천명을 돌파했다. 

지난 27일 여주시에 따르면 세종대왕 관광순환버스는 올해 12월 25일 기준 2017년도 이용객 3만4365명을 달성한 것으로 집계되었다. 이는 하루 100명에 가까운 관광객이 관광순환버스를 이용한 것으로 서울, 부산, 가평, 대구 등의 시티투어 이용객에 이은 전국 최상위권이다.

지난해 여주시는 경강선 개통에 따라 방문객이 보다 편리하게 관광할 수 있도록 여주역을 중심으로 세종대왕릉, 신륵사, 명성황후생가, 여주프리미엄아울렛, 천서리 막국수촌 등 여주시 주요관광지를 연결하는 순환형 시티투어인 ‘세종대왕 관광순환버스’ 운영을 시작했다. 

이후 여주시는 관광순환버스를 도자기축제, 금사참외축제, 오곡나루축제, 흥천 남한강 벚꽃축제, 청보리축제 등 축제장과 연계 운행하여 축제장을 찾는 방문객들의 편의를 높였으며, 관광순환버스 가이드북 제작으로 여주시 문화관광의 발전기틀을 마련하는데 주력했다.

또한 유명관광지인 세종대왕릉과 신륵사와 달리 일반대중교통으로 관광이 어려운 천서리 막국수촌과 황학산수목원 등이 여주시 대표관광지로 발돋움하는데 상당 부분 기여했다. 실제로 황학산수목원의 경우 작년대비 25%이상 관광객이 증가했다. 

여주시 관계자는 “세종대왕 즉위 600주년이 되는 2018년에는 부족한 점으로 지적된 이용객 다변화와 친절도 향상에 적극 노력하고 콘텐츠 구축을 위해 관광순환버스 가이드북의 배포와 문화관광해설사 유기적 연계체계를 구축하여 경기도를 대표하는 시티투어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1/02 [11:25]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이 그려놓은 하늘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왜소한 양촌을 거대한 양촌으로 만들고 싶다” / 세종신문
여주시, 폭염·가뭄 농가 피해 상황 접수 시작 / 세종신문
여주시체육회, 임시총회 개최… 신임회장에 임원진 선임권한 위임키로 / 세종신문
[기고]도예인의 눈으로 여주 돌아보기 / 세종신문
백종덕 더불어민주당 여주시·양평군 지역위원장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 세종신문
이항진 여주시장·유필선 시의회 의장,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 세종신문
[사설] 공무원, 주인이냐 마름이냐 그것이 문제다 / 세종신문
경기도, ‘지역특성화 농식품펀드’ 100억원 조성 / 세종신문
여주시장-오학동 이·통장 간담회 실시 / 세종신문
여주시 공무원, 여자화장실 몰카 찍다 적발… 구속영장 기각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