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함께 읽어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허삼관 매혈기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1/11 [11:24]
▲ 허삼관매혈기 / 위화 / 푸른숲 / 2007

평등. 이것이 평등에 대한 이야기라고요?

중국 격변의 시기에 허삼관이 가족을 구하기 위해 피를 파는 이야기인데, 작가는 서문에서 평등의 이야기라고 합니다. 허삼관이 친아들이 아닌지 모르고 키웠으니 아들이 사고친 비용은 생부가 내야한다는 생각일까요? 문화혁명때 비판받는 아내를 위해 자신의 불륜을 고백한 일일까요? 작가는 허삼관을 통해 어떤 평등을 말하고 싶은 걸까요? 보물찾기하듯 허삼관이 추구한 평등을 찾아보아요.

그가 추구하는 평등이란 그의 이웃들. 그가 알고 있는 사람들의 그것과 다를 바가 없다. 그는 아주 재수 없는 일을 당했을 때 다른 사람들도 같은 일을 당했다면 괜찮다고 생각한다. 또 생활의 편리함이나 불편 따위에는 대의치 않지만 남들과 다른 것에 대해서는 인내력을 잃고 만다.

그의 이름은 ‘허삼관’일지도 모른다. 안타깝게도 허삼관은 일생동안 평등을 추구했지만, 그가 발견한 것은 결국 그의 몸에서 자라는 눈썹과 좆털 사이의 불평등이었다. 그래서 불만 가득한 목소리로 이렇게 푸념을 늘어놓았다. (10쪽)

어린이 도서연구회 여주지회 홍현희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1/11 [11:24]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이 그려놓은 하늘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왜소한 양촌을 거대한 양촌으로 만들고 싶다” / 세종신문
여주시, 폭염·가뭄 농가 피해 상황 접수 시작 / 세종신문
여주시체육회, 임시총회 개최… 신임회장에 임원진 선임권한 위임키로 / 세종신문
[기고]도예인의 눈으로 여주 돌아보기 / 세종신문
백종덕 더불어민주당 여주시·양평군 지역위원장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 세종신문
이항진 여주시장·유필선 시의회 의장,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 세종신문
[사설] 공무원, 주인이냐 마름이냐 그것이 문제다 / 세종신문
경기도, ‘지역특성화 농식품펀드’ 100억원 조성 / 세종신문
여주시장-오학동 이·통장 간담회 실시 / 세종신문
여주시 공무원, 여자화장실 몰카 찍다 적발… 구속영장 기각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