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함께 읽어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허먼과 로지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2/01 [12:52]
▲ 거스 고든 / 그림책 공작소 / 2016     ©


울적할 때, 누가 위로해 주나요?
 
<허먼과 로지>는 마음이 포근해지는 잔잔한 사랑이야기입니다. 
허먼과 로지는 각자 좋아하던 직장에서 실직됩니다. 서로 비슷한 취미를 갖고 있으나 서로의 존재를 모르고 아슬아슬 스쳐지나갑니다. 가까이 있지만 서로를 알아보지 못합니다. 허먼과 로지는 지쳤고 외롭습니다. 마침내 음악을 통해 만납니다. 
나의 가까운 곳에도 분명 허먼과 로지가 있을텐데요. 오래된 레코드판 케이스를 연상시키는 책표지며, 우체국 소인이 찍힌 낡은 엽서그림들이 아날로그적 감성을 건드립니다. 
 
낮이 지나고 밤이 지나고 몇 주가 서서히 흘러갔어요. 로지는 더 이상 노래를 하지 않았고 허먼은 더 이상 오보에를 연주하지 않았어요. 도시는 여전히 활기찼지만, 두 사람에게는 아무 소리도 들리지 않았어요. 
(중략) 어느 복잡한 도시에, 아주 복잡한 길 위에, 높은 빌딩 꼭대기에서 마침내 허먼과 로지는 만났어요. 이제 두 사람에게 도시는 완전히 다른 곳이 되었답니다.
 
어린이 도서연구회 여주지회 홍현희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01 [12:52]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여주시, 저상버스 운행 시작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칼럼] 누가 시장이 되면 만족할 수 있을까? / 세종신문
여주여중, 평창 올림픽 인증샷 최우수 작품 선정... 학생 225명, 응원하러 평창 간다 / 세종신문
여주시, 일본기업과 손잡고 신재생에너지 사업 추진키로 / 세종신문
히딩크와 함께 꿈을 향해 달려요~ 여주시-히딩크 전 감독, ‘드림필드’ 제15호 협약 체결 / 세종신문
설 연휴와 지방선거 / 세종신문
여주경찰서, 제67대 김경진 경찰서장 취임 / 세종신문
여주시-경기도교육청, ‘혁신교육지구’ 업무협약 체결 / 세종신문
여주경찰서, 보행자 안전 위해 도심 제한속도 낮춰 / 세종신문
“‘독거노인 공동주택화 사업’ 꼭 실현해야 한다” / 세종신문
“우리는 친정언니·동서가 되었어요!”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