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이 주목한 여주의 ‘책나루터’
KBS 특집다큐멘터리 ‘책이 미래다_행복한 책읽기’에 소개돼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2/08 [10:59]
▲ KBS 다큐멘터리에 소개된 여주의 '책나루터'     © KBS 화면 캡쳐

지난 해 10월 여주시가 ‘사전-세종대왕문화제’ 책나루터·책잔치 행사에서 선포한 후 현재 운영 중인 여주 ‘책나루터’가 KBS 특집다큐멘터리를 통해 전국에 소개됐다. 

‘책나루터’는 여주시 농협중앙회 앞 버스 정류장을 포함한 총12개 정류장에 설치된 15개의 작은 책방(장)을 일컫는다. 시정목표로 ‘세종인문도시 명품 여주’를 추진 중인 여주시는 2017년 비영리법인 ‘여주사람들’과 함께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책을 접하고 일상에서 세종인문의 향기를 느끼도록 하기 위해 ‘책나루터’를 설치·운영하기 시작했다. 책나루터에 비치할 책들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기증을 통해 마련됐다. 

이번 KBS 다큐멘터리 관계자는 “독서를 통해 인문학을 공부해 창의력을 키우고, 이미 다가온 미래인 4차 산업혁명 시대를 헤쳐 나가야 한다는 전문가들의 견해에 따라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며 “책나루터는 여주만의 신선한 독서 환경이라 카메라에 담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여주시는 버스 정류장에 설치된 ‘책나루터’ 뿐만 아니라 비영리법인 ‘여주사람들’이 추진한 기존 상점, 보건지소 등에 설치된 ‘책나루터’등과 연계해 사업을 여주시 전역으로 확대하고, 이와 관련해 인문학 강좌와 북콘서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여주시는 올해 3월까지 책나루터 명예 관장과 책나루터지기 등 ‘책나루터’ 운영을 도울 자원봉사자를 모집하고, 여주시장 명의의 위촉장을 전달한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명예관장은 ‘책나루터’ 주변 상점 대표를, 책나루터지기는 인근에 거주하는 고등학생을 우선 선발한다. 명예 관장과 책나루터지기는 수시로 ‘책나루터’의 상황과 도서 상태를 파악하는 한편 SNS를 중심으로 시민들에게 ‘책나루터’를 홍보하는 일을 맡게 된다. 

여주시와 함께 ‘책나루터 사업’을 추진하는 비영리법인 ‘여주사람들’ 권광선 대표는 “명예관장과 책나루터지기 모집이 끝나는 대로 이들을 중심으로 책나루터를 확대해 본격 운영할 생각”이라며, “향후 인문학 강연 및 책나루터에서 진행하는 각종 행사에 명예관장과 책나루터지기를 우선 초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또한 권 대표는 정거장 책나루터는 기증 도서로 운영되며, 기증 도서는 언제라도 환영한다는 뜻을 밝혔다. 

도서 기증 및 명예관장과 책나루터지기 모집에 관심 있는 시민은 여주사람들 권광선(010-2077-4167) 대표에게 연락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08 [10:59]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주에 울려 퍼지는 사랑의 종소리… 구세군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강천 열병합발전소 반대 촛불집회 열려 / 세종신문
2018년 공동체 사업 성과 한 자리에… 행복여주 공동체 한마당 열려 / 세종신문
강 건너 도자기 공장으로 출퇴근 하던 여주나루 / 세종신문
여주시를 레저와 체육, 생활이 연계된 생활체육의 거점으로 / 세종신문
여주시 별정직 공무원 채용 조례안, 의장 직권 상정 후 통과 / 세종신문
여주지역 CJ택배 정상 배송 시작 / 세종신문
강천 열병합 발전소 ‘허가 취소’ 잠정 합의 / 세종신문
여주시 농민기본소득 강연 및 토론회 진행 / 세종신문
[특별기고 - 해외 연수를 다녀와서①] 배려와 소통의 도시, 프라이부르크 / 세종신문
여주시 도예명장 지두현 씨, 기능장 김창호 씨 선정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