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일본기업과 손잡고 신재생에너지 사업 추진키로
대한민국 여주시·일본 Techno System Co., Ltd.와 4,000억원 규모 ‘신재생 에너지 업무 협약’ 체결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2/19 [13:21]
저류지, 하천부지, 유휴지 등 태양광 사업이 가능한  모든 부지를 활용한 신재생 프로젝트를 추진키로
 
여주시는 일본 Techno System Co., Ltd.(한국 내 대리권한 어큐러스 그룹, (주) 한국에니산업)와 협력해 여주의 태양광 사업이 가능한 유휴지에 4,000억 원 규모의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구축하는 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지난 2월 13일 여주시청에서 여주시, 일본의 Techno System Co., Ltd. 간 ‘여주시 신재생에너지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에 대한 체결식을 가졌다. 이날 체결식에는 카츠토모 콘도 전무가 참석했다.

▲ 여주시가 일본기업 Techno System Co., Ltd.와 태양광 사업을 추진한다     © 여주시


사업 구상은 저류지, 하천부지, 유휴지 등 태양광 사업이 가능한 건축물 및 토지 등 적합한 사업지를 엄선해, 국내 최대 규모의 경관조명을 추진해 관광객 수요증가에 이바지함은 물론, 신재생에너지 전시 및 홍보관을 설치해  여주시를 신재생에너지 중심지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사업은 지역자치단체와 해외 민간기업이 유휴부지를 활용하는 신재생에너지 프로젝트로는 최대 규모이다. 
 
여주시 관계자는 “향후에도 일본의 Techno System Co., Ltd.와  지역 에너지 효율화 사업 등 다양한 에너지 신재생 에너지 사업을 진행해 시민의 일자리 창출과 소득증대를 이끌어낼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19 [13:2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한민국 대표 쌀산업 특구 여주시 첫 모내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 조합장 선거, 10곳 중 4곳 물갈이 / 김영경 기자
여주 멀티플렉스 영화관, 올해 말 문 연다 / 송현아 기자
"강천 SRF 발전소 막아내고, 준설토 적치장 복구 주민이 원하는 대로 하겠다" / 이재춘 기자
여주시체육시설 매주 월요일 문 닫기로… 1만 생활체육인 반발 / 이재춘 기자
양촌 적치장 토사 불법 채취 드러나… 여주시, 골재판매 S업체 고발 / 이재춘 기자
[속보] 여주시, 축구종합센터 2차 심사 통과 / 세종신문
2019년 여주시 마을공동체 사업 성황... 작년 2배 응모 / 김영경 기자
교육으로 사익을 추구하려면 차라리 ‘학원’을 차려야! / 세종신문
여주 농업인단체, 조합장 후보들에 ‘통합RPC 문제’ 공개질의 / 김영경 기자
이항진 시장, 본격 소통행보 나서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