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산북면 야산 산불, 5000㎡ 태우고 3시간 만에 진압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4/01 [11:42]
▲여주시 산북면 용담리 금사터널 인근 화재현장(사진제공: 경기도재난안전본부)   © 세종신문

지난 31일 오후 6시18분쯤 경기 여주시 산북면 용담리 금사터널 인근 야산에서 불이 나 임야 5000㎡가 넘게 타고 주민 1명이 다쳤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과 여주시는 소방차 등 장비 15대, 총 인원 114명을 현장에 투입, 진화 작업을 벌여 3시간여 만인 이날 오후 9시21분께 불길을 잡았다.
 
화재 현장 주변에 있던 주민 이모(69)씨가 불을 끄려다 손 부위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기도 재난종합지휘센터 관계자에 따르면, 주택 신축공사 현장 인근에 모아 둔 낙엽더미에서 불이 시작되었다고 한다.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이 정확한 화재 경위와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 산불 발생 3시간만인 9시 21분께 진압되었다.(사진제공: 경기도재난안전본부)   © 세종신문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4/01 [11:42]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이 그려놓은 하늘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 중장기발전계획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진행 / 세종신문
여주곤충박물관, ‘2018 살아있는 세계 곤충&파충류 체험박람회’ 개막 / 세종신문
“교육문제 때문에 여주를 떠나는 일은 없도록 하겠다” / 세종신문
민주당 조강특위, 여주·양평 지역위원장에 백종덕 씨 선정… 최종결정은 11일 최고위에서 / 세종신문
(46) 포르투갈의 핵심 ‘벨렘’ / 세종신문
도, 내년부터 중·고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키로 / 세종신문
저 집 짓고 대박 났다! / 세종신문
여주시 공무원, 여자화장실 몰카 찍다 적발… 구속영장 기각 / 세종신문
여주시 강천면, 3년간 1천5백명 가까이 전입 / 세종신문
민주당 최고위, 여주·양평 지역위원장에 백종덕 변호사 확정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