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정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박물관, 한국전통자수 박인자 작가 초대전
‘여주를 수繡놓다’ 개최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4/10 [14:06]
▲     © 세종신문

  
여주시 여주박물관은 박인자 작가 초대전 ‘여주를 수繡놓다’를 오는 4월 13일부터 7월 1일까지 개최한다.

박인자 작가는 그동안 많은 개인 및 단체전을 진행한 바 있는 전통자수의 장인이며, 현재 여주박물관 전통문화교육에서 전통자수를 지도하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여주와 관련된 문화 콘텐츠들을 주제로 새로운 자수 작품을 선보인다. 대표 전시작품은 󰡔고종명성황후가례도감의궤󰡕에서 명성황후가 가마를 타고 이동하는 장면을 그린 <반차도>로, 회화를 자수로 재구성한 것이다. 

또한 대형의 <훈민정음>은 매 글자마다 다른 자수기법과 색채로 제작한 작가의 야심작 중 하나이다. 이 밖에도 󰡔원행을묘정리의궤󰡕의 <서장대성조도>와 <봉수당진찬도>가 전시된다.

이 작품들은 박인자 작가의 대표 작품으로 2m가 넘는 대작(大作)이다. 한편, 이번 전시에서는 여주박물관 전통문화교육 전통자수 수강생들도 그동안 제작했던 작품들을 함께 선보일 예정이며, 박인자 작가의 작품까지 총 30점이 전시된다.

특별전의 전시기간은 2018년 4월 13일(금)부터 7월 1일(일)까지이며, 장소는 여주박물관 황마관(구관) 1층 기획전시실이다. 개막식은 4월 13일(금) 오후 2시에 여주박물관 황마관 야외마당에서 진행된다.

이번 전시를 통해 여주의 문화적 잠재력과 가능성을 엿볼 수 있는 한편, 전통자수의 아름다움과 멋스러움을 한껏 느껴볼 수 있을 것이다.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관람과 참여를 바란다. 관람료는 무료이고, 매주 월요일 휴관이다. (문의:031-887-3583)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4/10 [14:06]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을이 익어가는 들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초, 2022년 3월 역세권 이전 추진한다 / 세종신문
여주시, 시민의날 기념 ‘KBS 열린음악회’ 개최 / 세종신문
“금사 참외 활용한 마을기업으로 발전시키고 싶어요” / 세종신문
“어떻게 사람이 그래요. 사람이 제일 무서워요.” / 세종신문
제4회 너나들이 큰잔치, 청소년 축제로 거듭 난다 / 세종신문
“지역 일자리 창출의 답은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있다” / 세종신문
세종대왕 일대기 그린 역사 뮤지컬 제작발표회 진행 / 세종신문
고령화 도시 여주, ‘노인공동생활’ 대안 될까 / 세종신문
금사저수지 수상태양광발전소 사업신청 취하 / 세종신문
2018년 여주쌀 수매가 7만원 결정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