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1호 치매안심마을 선정
점동면 삼합2리 시작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4/24 [13:30]
▲ 여주시 1호 치매안심마을(기억품은마을)로 선정된 점동면 삼합2리     © 세종신문

여주시가 1호 ‘치매안심마을’을 선정하고 치매 친화적 안심공동체를 구현하기 위해 치매안심마을을 계속 확대해 나간다.

여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4월부터 점동면 삼합2리를 제1호 치매안심마을인 ‘기억품은마을’로 선정해 치매인식개선과 돌봄 문화 확산을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기억품은마을’에서는 만 75세 이상 마을주민을 대상으로 치매예방 인지강화 프로그램을 매주 1회 총12회 실시하게 되며, 치매에 대한 돌봄문화 확산을 위해 마을주민 전체를 대상으로 치매파트너 교육도 시행된다. 

그밖에 마을 꽃길조성, 벽화그리기 등 주민 전체가 같이 협력해 참여하는 시간도 마련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치매극복과 예방을 위해 지역사회 전체의 관심이 필요할 때”라면서 삼합2리를 시작으로 치매안심마을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참여를 원하는 마을은 여주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887-3609)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4/24 [13:30]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을이 익어가는 들녘
가장 많이 읽은 기사
18일 여주지역 택시 운행 중단… 카카오 카풀 사업에 택시업계 반발 / 세종신문
백종덕 변호사 여주에 사무실 개소 / 세종신문
남한강로타리클럽, 사무실 이전 현판식 진행 / 세종신문
원경희 전 시장, GK1 재단 설립… “세종과 한글 세계에 알리겠다” / 세종신문
가정리 대책위-제7군단, ‘전차훈련 주둔지’ 협상 시작 / 세종신문
‘농민기본소득제’, 여주지역 첫 공론화 장 열려 / 세종신문
[신철희 정치칼럼] 보수와 진보, 또는 좌파와 우파란 무엇인가? / 세종신문
여주시, 쌀생산농업인 소득지원금 지원 / 세종신문
강변칠우 사건의 발원지 ‘양화나루’ / 세종신문
북카페 세렌디피티78에서 재즈의 향연을… 여주대 실용음악과 교수들 공연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