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정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대직 여주시장 권한대행, 새벽 청소 현장 체험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5/01 [11:53]
▲새벽 청소현장을 체험하고 있는 이대직 시장 권한대행     © 세종신문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시장 권한대행을 맡게 된 이대직 여주부시장이 새벽 청소 현장 체험을 하였다. 
 
이대직 여주시장 권한대행은 지난 4월 30일, 동이 트기도 전인 새벽 5시부터 어둠을 가르며 청소차를 타고 이동하면서 직접 생활쓰레기를 수거하며 환경주무관과 운전주무관들의 일손을 도왔다.   
 
이날 2시간 여 동안 이루어진 쓰레기 수거로 여주시내 중앙통을 비롯해 세종여주병원과 대로사 길, 남한강변 길 등 여주시내 대부분 지역을 두루 돌면서 주민들이 내 놓은 생활쓰레기를 수거했다.
 
이대직 시장 권한대행은 청소 업무를 시작하기에 앞서 “매일 새벽마다 여주를 위해 수고해주시는 분들과 발로 뛰며 현장 경험을 하고 싶어 나왔으며, 부담 갖지 말고 평소에 하는 대로 편안하게 청소업무를 하시면, 열심히 돕겠다.”는 말로 위로를 했다. 
 
그는 또 “청소업무를 하는 사람들이 여주를 우리가 지킨다는 자부심을 갖고 일하면 자존감도 생기므로 더욱 열심히 해 달라”고 말했다. 또한 시간에 쫓겨 일하다 보면 교통사고 등 위험에 직면할 수 있으므로 안전운행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환경주무관과 운전주무관들은 청소를 마치고 식사를 하는 자리에서 이대직 시장 권한대행에게 “수거한 쓰레기를 다른 곳으로 옮길 때 상차가 편리하도록 직접 상차가 가능한 하역장을 설치해 줄 것”을 건의했다.   
 
한편 새벽 청소에는 여주시 경제개발국장을 비롯해 자원관리과장 등이 청소차량에 직접 탑승해 생활쓰레기 수거에 동참하고 시민에게 감동을 주는 여주시 행정이 되도록 다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5/01 [11:53]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여름이 그려놓은 하늘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 우후죽순 ‘태양광 발전소’ 제동 걸었다 / 세종신문
여주시, 폭염·가뭄 농가 피해 상황 접수 시작 / 세종신문
12개 읍면동 이·통장 간담회, 무슨 얘기 오갔나 / 세종신문
백종덕 더불어민주당 여주시·양평군 지역위원장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 세종신문
[기고]도예인의 눈으로 여주 돌아보기 / 세종신문
여주시체육회, 임시총회 개최… 신임회장에 임원진 선임권한 위임키로 / 세종신문
“왜소한 양촌을 거대한 양촌으로 만들고 싶다” / 세종신문
여주시 공무원, 여자화장실 몰카 찍다 적발… 구속영장 기각 / 세종신문
여주시체육회 임원구성 마무리… 수석 부회장에 채용훈 씨 선출 / 세종신문
[사설] 공무원, 주인이냐 마름이냐 그것이 문제다 / 세종신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