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폐지 줍는 어르신에 '더불어 리어카' 전달
가볍고 안전하게 리어카 개조… 매월 5만원 광고비도 지급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08/06 [11:48]

여주시는 지난 3일 폐지 줍는 어르신들을 지원하기 위해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더불어 리어카’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에 전달되는 ‘더불어 리어카’는 리어카의 무게를 24kg로 대폭 줄였고, 추돌방지를 위해 태양열 경광등을 탑재했다. 보행자들의 안전을 위해 리어카 손잡이에 경음기를 달았고 좁은 골목에도 주차가 가능하도록 접이식 손잡이를 장착하는 등 특수 제작됐다.

또한 폐지수집 리어카에 광고를 부착해 운행해 광고주로부터 매월 5만원의 광고비를 폐지 줍는 어르신들에게 지원하는 ‘착한광고’를 운영하며, 올해에는 메리케이, 세종교회, 또래울 협동조합, 팜스퀘어에서 착한광고를 후원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폐지 줍는 어르신들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더불어 리어카 지원에 도움을 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노력하는 어르신들에게 보다 많은 지원이 이뤄지도록 여주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8/06 [11:48]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해년 첫 날 남한강 일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북내면 가정리 출신 이병길 씨, 국회 ‘의회외교활동자문위원회’ 위원 위촉 / 김영경 기자
가정리 주민들, “준설토적치장 하자보수도 부실공사” 분통 / 김영경 기자
축제마을 상백리는 '얼음빛 축제' 준비 중 / 김영경 기자
마을 안에서 아이와 어른이 함께 성장하는 것이 ‘마을교육공동체’ / 송현아 기자
“우리가 왜 외지 쓰레기를 태우며 목숨을 내놓아야 합니까!” / 이재춘 기자
우리말 지키는 조선족 중학생들, 세종대왕을 만나다 / 김영경 기자
여주시 소규모 초등학교, ‘미래형 마을학교’로 변신한다 / 송현아 기자
인사실패ㆍ인사전횡은 단체장들의 고질병인가 / 세종신문
여주시, 3월 '지역화폐' 발행 예정… 청년배당·출산지원금 등 지급 / 김영경 기자
강천 SRF 발전소 시행사, “발전소 엄격하게 운영할 것, 허가 취소는 부적절”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