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 여민동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88) 점동면 청안1리 길군자 씨
 
세종신문   기사입력  2018/10/06 [06:18]
여주시민 칭찬릴레이 여민동락(與民同樂) 제88호




내 고장을 사랑하고 주민들을 도우며 살고 계신 길군자 씨를 추천합니다. 

길군자 씨가 점동면사무소 민원복지팀장으로 일할 때 주민의 어려움을 내일같이 생각하며 민원해결에 온 힘을 쓰며 일하던 모습이 생각납니다. 

민원복지팀장 퇴임 후 지금은 청안1리 소재지 어르신들 건강강좌에서 노래 및 율동에 적극참여하시어 경연대회에 나가기까지 열정으로 돕고 계십니다. 

또한, 마을환경을 위해 예쁜 꽃을 심고 물을 주기 위해 남편과 함께 무거운 물통을 나르며 오늘도 마을을 꽃길로 만들고 계십니다. 

고장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어르신들을 위한 봉사를 비롯해 모두 손잡고 함께 해야 할 일을 혼자 묵묵히 해내고 있는 꽃보다 아름다운 길군자 씨를 칭찬합니다. 
 
추천인 : 점동면 청안2리 김태중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0/06 [06:18]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봄을 이끄는 '복수초' 활짝 피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쓰레기 발전소 둘러싼 외룡리 주민 갈등, 여주시가 부추긴 꼴 / 이재춘 기자
민주당 여주·양평지역위원회 조직개편...‘총선체제’ 돌입 / 김영경 기자
북내면민 100여 명 모여 '외룡리 쓰레기발전소 반대추진위' 대책회의 진행 / 이재춘 기자
“말로만 허가 취소? 이항진 시장은 약속을 지켜라” / 김영경 기자
세계 속의 여주, 여주의 미래를 도모하다 / 이재춘 기자
직권상정이 민주주의? / 세종신문
보통·초현 적치장 관련 해임된 여주시 A국장, "억울하다" 행정소송 중 / 이재춘 기자
여주시 사랑의 온도는 229℃… 사랑의 온도탑 6억 8천여 만원 달성 / 세종신문
대신면 보통·초현 적치장 농지 파보니 오니토·자갈 수두룩 / 아재춘 기자
여주시여성단체협의회, 제35회 정기총회 개최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