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대 설립자 故 여암 정동성 박사 추도식 열려
 
송현아 기자   기사입력  2019/08/08 [10:19]
▲ 고 여암 정동성 박사 추도미사     © 여주대학교 제공

여주대학교는 지난 8월 5일 본교 콘서트홀에서 학교법인 동신교육재단 설립자 고(故) 여암 정동성 박사 20주기 추도식을 거행했다. 
 
여암 정동성 박사는 4선 국회의원과 체육부장관을 역임하고 남북통일축구대회 단장으로 평양을 방문하기도 했다. 1993년 학교법인 동신학원 여주전문대학(현 여주대학교)와 여주고등학교 설립하였다. 정치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유공 대한민국 건국포장과 청조근정훈장을 수훈했다. 
 
추도식에는 정동성 박사의 유가족과 고기채 여주대 총장, 이인원 한국대학신문 회장을 비롯한 내빈과 교직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추도식은 박정배 베네딕도 신부의 주관 아래 추모미사와 묘역 참배, 유가족 인사말 순으로 진행되었다.  

▲ 고 여암 정동성 박사 20주기 추모기념 그란폰도 2019 단체사진     © 여주대학교 제공

또한 8월 6일에는 ‘여암 정동성 박사 20주기 추모기념 그란폰도 2019’가 열려 눈길을 끌었다. 행사에는 이항진 여주시장, 정태경 대외부총장, 한유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문위원, 여주대 및 여주고 교직원 30여 명이 참여했다. 그란폰도는 이탈리아어로 ‘긴거리를 이동한다’는 뜻으로 제한시간 내 정해진 코스를 완주하는 자전거 로드 대회이다. 참가자들은 이포보까지 가는 하프 코스(왕복 300Km)와 두물머리까지 가는 풀코스(왕복 100Km) 2개 코스를 따라 양섬에서 출발했다. 
 
여주대는 ‘한 마음으로는 만 가지 일을 할 수 있지만, 두 마음으로는 한 가지 일도 할 수 없다’라는 설립자의 뜻을 이어 받아 행사를 개최했다고 전하며, 전 구성원들이 대학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다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08 [10:19]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에도 ‘블랙아이스’ 주의보...가남 하귀교차로 3중, 4중 추돌 잇따라 / 김영경 기자
‘농민수당 지원조례안’ 만장일치 가결, 남은 과제는? / 송현아 기자
시각장애인들이 마음으로 찍은 사진, 전시회로 결실 / 김영경 기자
[신철희 정치칼럼] 공화주의 정치와 민생 / 신철희
여주시, 출렁다리~세종대교 구간 ‘걷기 좋은 도시’로 개발한다 / 이재춘 기자
한유진 전 청와대 행정관, 총선 출마 선언… "새로운 여주 양평 만들겠다" / 송현아 기자
민주당 지역위, 송년의 밤 행사 열고 ‘총선 승리’ 다짐 / 김영경 기자
능서면 주민자치위원회, 제2회 사랑나눔 축제 열어 / 김영경 기자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열려… 연말까지 ‘사랑의 종소리’ 이어간다 / 송현아 기자
“웃음과 선(善)은 계속 전파되는 힘을 가졌다” / 송현아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