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 여민동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20) 이충열 강천면 이장협의회장
 
신민아 기자   기사입력  2019/08/09 [14:41]
여주시민 칭찬릴레이 여민동락(與民同樂) 제120호


오로지 강천면을 사랑하며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이충열 이장협의회장님을 추천합니다. 

이충열 회장님은 마을의 발전을 위해 주민들과 화합하며 헌신을 다하고 있습니다. 주변사람들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최선을 다해 지역발전을 위해 열정적으로 이리저리 뛰어다니는 이 회장님을 존경하고 있습니다. 
이 회장님은 강원도 산불피해가족을 돕기 위해 강천면 이장님들과 성금을 모아 깊은 위로를 전하기도 했습니다. 

‘내 고장은 내가 지킨다!’는 말이 생각나게 하는 강천면 이장협의회 이충열 회장님을 응원하고 칭찬합니다. 
  
추천인 : 강천면 적금2리 최병문 이장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09 [14:41]  최종편집: ⓒ 세종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여주시, 제74주년 광복절 경축식 거행… 독립유공자 후손 많이 참석해 눈길 / 이재춘 기자
아강지모, 청주 쓰레기소각장 방문… “강천쓰레기발전소, 무조건 막아내야 한다” / 이재춘 기자
정병국 의원, 여주시 민원해결 위한 총력전 한창 / 이재춘 기자
“시대를 앞서 가는 사람이 되어야 한다” / 이재춘 기자
뒷말 무성한 여주, 공식 ‘소통창구’는 조용~ / 송현아 기자
동등한 한미관계 너무나 절실하다 / 세종신문
[포토] 여주대교의 아침, 달라진 풍경 / 이재춘 기자
여주역-소방서 잇는 도로, 개통 앞두고 민원 이어져 / 이재춘기자
“시장이 가족처럼 스며든 것 같다” / 김영경 기자
여주시, 오는 9월 ‘곤충페스티벌’ 연다 / 김영경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